사진제공=통계청 영상화면
사진제공=통계청 영상화면

 

[OBC더원미디어] 올해 2 사망자 수가 전년 대비 20% 넘게 늘어 같은 기준으로 역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 고령화에 따른 사망자 증가 추세에 더해 코로나19 대유행이 ·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출생아 수는 같은 기준 역대 최소 수준까지 줄면서 인구가 28개월째 자연 감소했다.

27 통계청이 발표한 '2 인구동향' 따르면 지난 2 사망자 수는 29189명으로 1 전보다 5394(22.7%) 증가했다.


수치는 1983 월간 통계 작성 이래 동월 기준 최대로 증가율(22.7%) 같은 달은 물론 112 월간 통계를 통틀어 역대 가장 높았다.

아울러 조사망률(인구 1 명당 사망자 ) 역시 7.4명으로 통계 작성 이래 최고 기록을 세웠다.

노형준 통계청 인구동향과장은 "사망자 수는 인구 고령화로 인해 우상향하는 추세"라며 "게다가 2월은 겨울철이었고, 코로나19 고령층에 ·간접적인 건강위험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설명했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