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고양시장 후보로 확정된 이재준 후보가 선거캠프에서 지지자들의 축하인사에 답하고 있다. [사진=이재준 후보 선거사무소]
민주당 고양시장 후보로 확정된 이재준 후보가 선거캠프에서 지지자들의 축하인사에 답하고 있다. [사진=이재준 후보 선거사무소]

 

[OBC더원미디어] 더불어민주당 고양특례시장 후보 경선에서 이재준 현 시장이 최종 후보로 선출됐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달 30일 밤, 이재준·김영환·민경선·박준 등 4명이 겨룬 당내 경선에서 이재준 후보가 선출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민주당 고양시장 후보 경선은 지난 29일과 30일 이틀간 '당원50%, 일반시민 50%'의 여론을 반영해 결정하는 방식으로 치러졌다. 이에 따라 이재준 후보가 3명의 후보를 제치고 최종 승리했다.

후보로 선출된 이 시장은 “지난 4년 동안 시장으로서 최선 다해 일한 성과를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아울러 함께 경선에 공정하게 참여해 준 김영환, 민경선, 박준 예비후보의 좋은 정책을 충실히 받아들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경기도의원(8,9대)을 지냈으며, 지난 2018년 지방선거에서 시장으로 당선돼 재직해 왔다. 한편 이번 경선 결과를 통해 이재준 민주당 후보와 이동환 국민의힘 후보가 4년 만에 다시 맞붙게 됐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