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 재보궐 선거에서 인천 계양을에 출마하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 [사진=이재명 인스타그램]
6.1 재보궐 선거에서 인천 계양을에 출마하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 [사진=이재명 인스타그램]

 

[OBC더원미디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상임고문이 6일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나선다.

지난 6일 더불어민주당 은 이 고문을 전략공천하기로 결정했다. 이 상임고문은 오는 11일 출범하는 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총괄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아 6·1 지방선거를 진두지휘한다.

이 상임고문의 정계 복귀가 대선패배 후 불과 두달만에 결정된 것을 두고 국민의힘 안철수 인수위원장과 이준석 당대표가 '사법 리스크 방탄용 출마'라며 맹비난을 쏟고 있다.

고용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비상대책위원회의 후 브리핑에서 “최근 당 지도부가 이재명 상임고문께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직접 출마를 요청했고, 그에 대해 이재명 후보도 동의했다”며 “이 상임고문은 동시에 이번 선거 선대위에 총괄 상임선대위원장을 맡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국회 입성을 통해 여의도 정치 경험을 보완하다는 측면과 지방선거 진두지휘를 명분으로 세웠지만, 대장동 의혹과 부인 김혜경씨의 법인카드 유용 의혹 수사를 앞두고 불체포특권을 염두에 둔 '방탄용' 출마라는 국민의힘의 비판은 이 고문에게 여전히 뼈아픈 지점이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