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DNA싱어'제공
▲사진=SBS'DNA싱어'제공

[OBC더원방송] 김호중이 돌아가신 조모를 그리며 '애모'를 열창했다.

8월 4일 방송된 SBS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에는 김호중이 출연해 특별한 무대를 꾸미는 모습이 담겼다.

'DNA 싱어-판타스틱 패밀리'는 스타의 가족이 'DNA 싱어'가 되어 노래를 부르고, 어떤 스타의 가족인지 추리하는 음악 추리쇼다.

이에 김호중은 "저는 사돈에 팔촌을 다 뒤져봐도 노래 잘하는 가족이 없다"고 말하며 웃었다.

또, 대장암으로 세상을 떠난 할머니 손에 커서 할머니에 대한 마음이 애틋하다는 김호중은 "할머니가 굉장히 보고 싶다. 한편 지금도 하늘에서 지켜보고 계신다고 생각한다"며 할머니에게 띄우는 노래 '애모'를 불러 모두를 뭉클하게 했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