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물고기 뮤직 제공 
▲사진=물고기 뮤직 제공 

[OBC더원방송] 임영광이 임영웅의 서울 마지막 전국투어 게스트로 깜짝 등장했다.

14일 오후 5시 임영웅의 첫 단독 전국투어 콘서트 ‘아임 히어로(IM HERO– 서울’ 이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KSPO DOME(구 체조경기장)에서 열렸다.

첫 번째 정규앨범 ‘I’M HERO(아임 히어로) 수록곡 ‘보금자리’, ‘사랑해요 그대를’, ‘사랑역’까지 오프닝 무대를 꾸민 임영웅. 이어 ‘바램’, ‘사랑은 늘 도망가’, ‘오래된 노래’까지 부른 임영웅은 “어렵게 모신 게스트를 소개드린다”며 말문을 열었다.이어 VCR로 등장한 이는 바로 임영웅의 부캐 임영광. 그는 짧게 깎은 머리와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등장해 “마지막 서울 공연에 꼭 가려고 했는데, 때가 된 것 같다”며 군 입대를 시사했다.

그러면서 “여자친구와 헤어져서 가는 것 아니다”라고 부인하며 오열, 관객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임영광은 “오늘은 저를 위한 노래를 부르겠다. 내 마음을 담은 노래”라며 임영웅과 함께 ‘이등병의 편지’를 불렸다.

임영광은 “다들 보고 싶을 것”이라면서 “면회 많이 와 달라”고 인사했다.

한편, 임영웅의 단독 전국 콘서트 ‘아임 히어로(IM HERO)’는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되며 뜨거운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이에 공연장을 찾지 못하는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14일 서울 마지막 공연이 티빙을 통해 생중계됐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