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셀럽파이브 유튜브 채널화면 제공 

[OBC더원방송] 개그우먼 신봉선이 11kg 감량기를 공개했다.

14일 유튜브 채널 '셀럽파이브'에는 '봉선 이즈백 100일 동안 체지방만 ??㎏감량 후 돌아왔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신봉선은 지난 100일간 다이어트 성공을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헬스장에서 PT를 받으며 보낸 인고의 시간이 고스란히 담겨 눈길을 끌었다. 100일이 지난 후 다이어트 결과를 공개하는 날, 스태프들은 촬영장에 도착한 신봉선을 보더니 "살 너무 많이 빠졌다"며 놀라워했다. 어깨가 으쓱해진 신봉선은 "지방만 걷어냈다. 이따가 인바디 자랑하겠다"고 밝혀 박수를 받았다.

이어 공개된 인바디에서 신봉선은 65.4㎏에서 53.8㎏로 감량, 체지방만 11kg를 뺀 결과를 인증해 감탄을 자아냈다. 신봉선은 "상위 4%다. 6개월 정도 걸쳐 빼야 하는 건데 3개월 만에 했다. 앞으로 운동 계속하려고 한다. 김종국 오빠를 잡는 헬린이 채널 만들래"라며 운동 콘텐츠에 의욕을 드러냈다.

이어 스태프에게 "식사 시간을 엄청 엄수했다. 이 시간만 되면 배가 너무 고프다"고 말하며 샐러드를 챙겨 먹는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또 "먹는 생각 안 하려고 미술 수업도 듣는다"고 전하기도.

신봉선을 찾아온 송은이는 인바디 결과를 보더니 "11kg 뺐어? 체지방만 빠졌네?", "어떻게 이럴 수 있어? 대단하다"라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