능안운동장 내 2천700㎡·9홀 규모

▲사진=안산시, 장애인 전용 파크골프장 개장
▲사진=안산시, 장애인 전용 파크골프장 개장

[OBC더원방송]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21일 장애인 전용 파크골프장 개장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단원구 목내동 능안운동장에 위치한 장애인 전용 파크골프장은 총 3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2천700㎡ 규모에 9홀로 조성돼, 관내 장애인 체육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파크골프는 파크(Park)와 골프(Golf)의 합성어로 공원처럼 작은 공간에서 나무로된 채와 공만 있으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스포츠다. 

특히 장애인 재활스포츠로 각광받고 있는 파크골프는 최근 급격한 수요 증가에도 불구하고 마땅한 시설이 없어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이번 개장으로 많은 장애인이 쉽고 안전하게 파크골프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장애인들을 위한 생활체육 인프라 확충으로 건강 증진과 건전한 여가생활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산시 장애인전용 파크골프장은 안산시장애인체육회 누리집에서 접수하거나 전화(031-481-8713)로 사전 예약 후 이용이 가능하며, 휠체어 장애인 무료 차량운행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저작권자 © OBC더원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